[속보]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비수도권 3단계 ‘2주 연장’

이하 연합뉴스

정부가 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3단계 거리두기를 2주 더 연장하고 사적모임 인원제한도 현재대로 적용하기로 했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오늘(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다음주에는 광복절 연휴가 있어 재확산의 불씨가 될 수 있고, 무엇보다도 우리 아이들이 안전하게 등교할 수 있는 여건을 꼭 만들어 주어야 해서 고심 끝에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김 총리는 “다만, 한 달여간 적용해 온 방역수칙 중 실효성과 수용성 측면에서 보완이 필요한 사항은 현장의 의견을 토대로 조정하겠다”고 설명했다.

김 총리는 “정부는 이번 2학기부터 우리 아이들이 학교에서 친구들과 함께 마음 놓고 공부할 수 있도록, 남은 기간 동안 방역 안정화에 총력을 다하겠다”며 “향후 방역상황에 따른 구체적인 학사운영 계획은, 다음 주 초에 교육부가 국민 여러분께 보고드리겠다”고 밝혔다.

Next PostRead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