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논란 때문에..” 오랜만에 ‘갯차’로 인기 상승하던 ‘신민아’ 안타까운 소식 전했다

갯마을 차차차 (이하)

당초 예정됐던 배우 신민아의 언론 인터뷰가 연기되어 그 사정을 두고 말이 많다. 일각에서는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김선호가 논란의 중심이 되며 부담감을 느낀것이 아니냐는 반응이다.



신민아는 19일 오후부터 각 언론사를 대상으로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 종영 온라인 화상 인터뷰를 진행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지난 18일 오후 인터뷰의 잠정 연기를 발표한 상태다.

신민아의 소속사 측은 “19일 진행될 예정이었던 신민아의 인터뷰는 회사 내부 상황으로 인해 연기됐다”며 “급작스럽게 인터뷰가 연기돼 죄송하다는 말씀드린다”고 전했다.



이들은 “추후 인터뷰 날짜가 결정되는 대로 다시 공지드리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신민아는 ‘갯마을 차차차’에서 바닷가 마을 공진에서 개원한 치과의 윤혜진 캐릭터를 연기해 호평받았다.

Next PostRead more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