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최민수, 지난 4일 이태원에서 ‘오토바이’ 사고 당해.. 병원으로 이송

죽어야 사는 남자

배우 최민수가 오토바이 사고를 당한 사실이 알려졌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4일 최민수가 오토바이를 타고 가다 차에 치였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이하)

사고 내막은 이렇다. 최민수는 이날 오후 1시 45분쯤 서울 이태원동 도로에서 차선을 변경하던 도중 앞 차량과 충돌했다.

사고 직후 최민수는 서울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병원으로 이송되었다. 최민수 소속사 측은 “허리 등을 다쳐 진료를 받고 있다”며 “크게 다치진 않았다”고 밝혔다.

앞서 최민수는 개그맨 박성광이 연출하는 첫 번째 장편영화 ‘웅남이’에 캐스팅됐다. 지난 3일 촬영을 시작했다. 검사 결과에 따라 일정을 조율할 예정이다.

죽어야 사는 남자
Next PostRead more articles